2024.06.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3℃
  • 구름조금강릉 24.1℃
  • 구름많음서울 22.4℃
  • 흐림대전 22.5℃
  • 구름많음대구 23.4℃
  • 구름조금울산 23.5℃
  • 구름많음광주 22.6℃
  • 구름조금부산 23.5℃
  • 구름많음고창 23.2℃
  • 흐림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0.9℃
  • 구름많음보은 20.3℃
  • 구름많음금산 20.4℃
  • 구름많음강진군 22.6℃
  • 구름조금경주시 23.5℃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전남농기원, 수국 품종 국산화로 로열티 부담 없앤다

수국 신품종 전시·평가회 개최

국내 화훼시장에서 생산·유통되고 있는 수국 품종들은 대부분 네덜란드, 일본, 콜롬비아 등에 비싼 로열티를 지불하고 있다.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박홍재)은 수국 품종 로열티 절감을 위해 지난 4일 우리 도에서 자체 개발하고 있는 신품종에 대한 전시·평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평가회는 재배농업인, 종묘업체, 화훼종사자 등이 참여해 그동안 자체 육성한 신품종 ‘그린아이’ 등 6품종과 개발 중인 12종의 우수한 계통에 대한 시장성 테스트와 기호도 등을 평가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에 새롭게 육성된 계통 중에서 2계통은 올해 품종 출원 예정으로 이름 공모와 시장성을 확인했다.

 

전남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절화 수국은 침체되고 있는 국내 화훼시장 상황에도 불구하고 시장 선호도가 높아 높은 가격을 유지하고 있어 화훼 농가에 큰 도움이 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평가회에 참여한 강진군 최성주 수국 재배농가는 “이번 평가회를 통해 소비자가 선호하는 우수 계통을 선발·보급해 수국 재배농가의 로열티 절감에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전남농업기술원은 지난 2014년부터 수국 재배기술 연구를 시작으로 농촌진흥기관 최초로 2018년에 핑크아리 등 4개 품종을 개발했으며, 이들 품종은 현재 3개 업체에 통상실시되어 농가에 보급되고 있다.

 

전남농업기술원 원예연구소 유웅 연구사는 “로열티 부담이 없는 국내산 수국의 점유율을 높이고 정원용, 분화용 등 우수한 품종 개발에 박차를 가해 농가 소득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