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0 (화)

  • 맑음동두천 19.7℃
  • 맑음강릉 21.0℃
  • 맑음서울 20.1℃
  • 맑음대전 20.7℃
  • 맑음대구 21.2℃
  • 맑음울산 19.8℃
  • 맑음광주 21.7℃
  • 맑음부산 21.9℃
  • 맑음고창 22.4℃
  • 구름조금제주 21.5℃
  • 맑음강화 19.2℃
  • 맑음보은 19.4℃
  • 맑음금산 20.3℃
  • 맑음강진군 22.6℃
  • 맑음경주시 21.8℃
  • 맑음거제 20.5℃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전체기사 보기

김병원 전 농협중앙회장, 프랑스정부 농업공로훈장 받아

농업·금융 분야 인류공동체 기여 20일 주한 프랑스대사관에서 수상

김병원 전 농협중앙회장이 재임 기간(2016.3~2019.12) 중 한국과 프랑스 농업·금융분야 발전에 헌신한 공로로, 프랑스 정부로부터 농업공로훈장(메그리트 아그리콜, Merite agricole) 기사장(슈발리에, Chevalier)을 20일 주한 프랑스 대사관에서 받는다. 김 전 회장 재임 당시 총자산 1조 6,000억 유로(약 2,110조원) 규모의 프랑스 1위 금융그룹 크레디 아그리콜과 포괄적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농협금융과 합작회사인 아문디(Amundi) 자산운용 수탁고를 24조에서 48조로 신장 및 농업·농촌복지 증진을 확대하는 등 자산운용, 기업금융, 투자금융 및 농업·농식품산업 발전과 글로벌 협동조합 금융기관 간 동반성장 에 대한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프랑스 정부 농업공로훈장은 1886년 제정돼, 프랑스 정부가 농식품 분야 발전에 공헌한 개인이나 단체에 주는 상이다. 생물학 역사상 가장 위대한 과학자로 꼽히는 프랑스의 루이 파스퇴르도 이 상을 받는다. 김 전 회장은 초지일관된 인생역정을 통해 농업·농촌의 정책대안과 금융계의 전문성을 갖춘 국제적인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그는 농협직원을 시작으로 3선 조합장, NH무역 대표이사, 농협양곡 대


실시간 뉴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