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27.6℃
  • 박무서울 23.6℃
  • 흐림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5.0℃
  • 흐림울산 24.8℃
  • 구름많음광주 26.4℃
  • 구름많음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8.4℃
  • 구름조금강화 22.4℃
  • 흐림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4.2℃
  • 구름많음강진군 26.8℃
  • 구름많음경주시 24.2℃
  • 흐림거제 26.2℃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전체기사 보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자기개발에 집중한다면 충분히 극복 할 수 있어

북부시판만 판매하는 중점 품목으로 경쟁력 키워 <경기북부 지부> 한명진 지부장

경기북부지부는 9개 지회로 구성된 지부로 경기북부지부장이 운영하는 남양주 선농사를 비롯해 포천, 양평, 파주, 김포 등이 속한 지역이다. 장마가 한창이던 7월 하순 경기북부지부를 이끌어오고 있는 한명진 지부장을 만났다. 경기북부지부만의 시판 판매 품목이 따로 있어 가격경쟁이 아닌 기술력으로 승부 경기북부지부의 팀워크가 좋을 수밖에 없는 것은 부지부장은 물론 사무국장을 비롯한 감사 임원진분들의 역할이 크다고 강조했다. 경기북부지부의 경우 경기북부지부만의 시판 판매 품목이 따로 있다. “지역농협의 선심성 가격으로 저희 경기북부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가격 경쟁으로 승부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입니다. 이제까지 가격 경쟁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판상을 많이 봐왔고 안타깝게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경기북부지부는 가격 경쟁이 아닌 기술력으로 경쟁력을 갖고자 노력했고 그 결과 경기북부지부 시판만의 중점품목으로 경쟁력을 가질 수 있었죠.” 1년에 한 번 워크숍 통해 단합도 다지고 세미나 통해 기술력 공유 경기북부지부에서는 농협에서는 판매하지 않는 품목위주로 판매하며 전문적인 기술력으로 승부하기 위해 정보 교류도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1년에 한 번씩은 워


실시간 뉴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