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2.3℃
  • 맑음서울 -1.0℃
  • 맑음대전 -1.4℃
  • 맑음대구 3.0℃
  • 맑음울산 2.5℃
  • 맑음광주 1.2℃
  • 맑음부산 4.1℃
  • 맑음고창 -0.6℃
  • 구름조금제주 5.7℃
  • 맑음강화 -3.6℃
  • 맑음보은 -0.9℃
  • 맑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1.9℃
  • 맑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오피니언

전체기사 보기

단세포 미생물들도 신호를 전달하며 대세가 유리한 쪽으로 기울면 세력 드러내

미생물들이 효과를 발휘하기 위해서는 족수(足數) 즉, 밀도가 중요

중국 춘추전국시대를 배경으로 쓰여 진 소설 손자병법을 읽다 보면 오(吳)나라와 월(越)나라 간의 전쟁 이야기가 나온다. 오나라 왕 부차(夫差)가 월나라 왕 구천(句踐)에게 아버지의 원수를 갚기 위해 군사를 키우는 한편 아버지 원수에 대한 복수심이 사그라질 것을 염려하여 까칠하고 불편한 장작더미 위에서 잠을 자면서 복수심을 유지하다가 결국은 월왕 구천에게 복수를 하고 만다. 그러나 이번에는 반대로 온갖 수모와 치욕을 당하면서 목숨만을 부지하게 된 월왕 구천이 오왕 부차에게 반드시 복수를 하겠다는 적개심을 잊지 않기 위하여 쓰디 쓴 쓸개를 옆에 놔두고 늘상 맛보면서 원수에 대한 분노를 유지하다 결국은 월왕 구천이 오왕 부차를 상대로 원수를 갚는다는 내용이다. 그래서 장작더미위에서 잠을 잔다는 말, 와신과 쓸개를 늘 맛보면서 복수심을 유지하였다는 상담이라는 말을 합쳐 와신상담(臥薪嘗膽)이라는 고사성어가 생겨나게 되었다. 세력을 키우고 군사를 훈련시켜 반드시 원수를 죽여 복수를 하겠다는 일념 또는 목적한 바를 반드시 이루기 위해서 현재 어렵고 힘든 상황을 참고 견딘다는 의미로 와신상담이라는 사자성어를 자주 사용한다. 인류 역사를 보면 개인이나 국가나 목적한 바를 이


실시간 뉴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