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3 (월)

  • -동두천 21.3℃
  • -강릉 18.6℃
  • 서울 20.3℃
  • 대전 18.5℃
  • 대구 18.5℃
  • 울산 18.5℃
  • 광주 20.2℃
  • 부산 18.6℃
  • -고창 20.8℃
  • 흐림제주 25.5℃
  • -강화 20.9℃
  • -보은 17.5℃
  • -금산 18.2℃
  • -강진군 20.8℃
  • -경주시 18.2℃
  • -거제 19.1℃
기상청 제공

농업정보

전체기사 보기

국제연합 식량농업기구(FAO) 이사회, 코로나19 시대의 국제 식량·농업 협력 논의

식량안보를 위한 국가 간 협력을 전제로 한 농식품 교역이 지속되어야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7월 6일부터 5일간 화상회의로 열리는 국제연합(UN) 식량농업기구(FAO) 이사회에 참석하여 코로나19 이후 농업 분야 국제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FAO 이사회는 우리나라 포함 49개 이사국과 세계동물보건기구(OIE), 세계식량계획(WFP) 등 유관 국제기구가 참석하는 회의로 1년에 두 번 열린다. 이번 제164차 이사회는 당초 지난 6월초로 예정되어 있었으나 전세계 코로나19 상황 악화로 일정이 연기되어 개최된 것이며, 우리나라는 지난 1989년부터 11회 연속으로 이사국을 맡고 있다. ‘디지털 농식품 플랫폼’ 설치, 코로나19가 식품시스템에 미치는 영향 등 논의 이번 이사회는 화상회의 방식으로 개최되어 세종시 소재 농식품부, 해양수산부 및 주이탈리아대사관이 동시에 회의에 참석했다. 이사국들은 2020-21년도 FAO 예산 조정안과 산하 위원회 활동을 보고받고 ‘디지털 농식품 플랫폼’ 설치, 코로나19가 식품시스템에 미치는 영향 등을 논의했다. 코로나19 및 사막 메뚜기떼 등 식량위기 상황에 대한 전략적 대응 필요 취동위(屈冬玉) FAO 사무총장은 개회사를 통해 지속가능개발목표(SDGs) 달성을 위한 이사국들의 지원을 요청하


실시간 뉴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