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2.1℃
  • 맑음강릉 7.5℃
  • 맑음서울 5.1℃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4.7℃
  • 맑음울산 4.8℃
  • 맑음광주 3.4℃
  • 맑음부산 8.1℃
  • 맑음고창 -0.1℃
  • 맑음제주 7.4℃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4.7℃
기상청 제공

농업정보

전체기사 보기

“돌발해충” 피해 최소화 적기방제 당부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월동난 부화시기 지난해 보다 빨라질 듯 성충은 이동성이 좋아 방제 어려움, 월동난괴 제거, 어린벌레 때가 방제적기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은 지난 2~3월에 실시한 돌발해충 월동조사결과를 발표하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적기에 방제할 것을 당부했다. 조사 결과에 의하면 경남지역 갈색날개매미충은 전년대비 4% 증가한 2,117ha, 꽃매미는 21% 감소한 210ha 발생된 것으로 조사되어 확산이 우려되나, 나무 한 그루에 발생되는 월동난 밀도는 전년보다 적게 발생되었다. 이들 해충은 알 상태로 겨울을 나고 봄에 깨어나 잎, 줄기 등의 즙액을 빨아 먹어 농작물 생육을 나쁘게 하며, 잎과 과일에 떨어진 배설물은 상품성을 떨어뜨려 피해를 준다. 농경지와 산림지 동시에 발생되고 7월경 성충이 되면 날라서 농경지와 산림지를 오가며 피신하기 때문에 방제가 쉽지 않은 상황이다. 올해는 지난겨울 평균기온이 평년 보다 2.1℃ 높아 월동난 부화시기가 빨라질 것으로 예측이 되고 있으며 갈색날개매미충과 꽃매미는 지난해보다 2주 이상(4월 27일경) 일찍 부화 할 것으로 보이고, 미국선녀벌레는 평년보다 10일 이상 빠른 5월 상순경 부화 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농업기술원에서는 지속적으로 시군합동 상시예찰을 실시할 계획이며 각 돌발해충이 80% 부화한 5~6월 사이에는 관계기관과 공동으로 협업방제를


실시간 뉴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