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24 (일)

  • 맑음동두천 21.7℃
  • 흐림강릉 10.1℃
  • 맑음서울 22.1℃
  • 구름조금대전 16.4℃
  • 대구 10.5℃
  • 울산 10.1℃
  • 광주 12.1℃
  • 부산 10.2℃
  • 흐림고창 13.7℃
  • 제주 13.3℃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16.0℃
  • 흐림금산 14.9℃
  • 흐림강진군 11.1℃
  • 흐림경주시 10.0℃
  • 흐림거제 10.1℃
기상청 제공

농어촌공사, 봄 가뭄 대비 농업용수 확보에 총력

영농기 농업용수 수요 적극 대응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이병호)는 가뭄으로 영농기 용수 부족이 우려되는 지역을 중심으로 용수 확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6개월 전국 누적 강수량은 평년의 77%지만, 전라도와 경상도의 남부지방 누적 강수량은 평년대비 62%로 기상 가뭄이 이어지고 있다. 또한, 공사관리 저수지의 전국 평균 저수율은 71.9%(평년 76.3%)로 평이하지만, 장기간 강수량이 부족했던 전북 저수율은 57.%(평년 76.5%), 전남은 52.6%(평년 68.2%)로 다소 낮은 수준이다.

 

이에 공사는 영농기 용수 부족이 우려되는 저수지 133개소에 대하여 인근 하천의 물을 끌어다 저수지에 채우는 양수저류 등 용수 확보 대책 시행, 강수량이 부족한 전남의 4대호와 전북 섬진제의 보조수원공 및 하천 하류 물 채우기 등 모내기철 안정적 농업용수 확보로 봄철 가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김규전 수자원관리이사는 “이상기후로 영농환경이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에서, 농가의 불편을 겪지 않도록 관리하겠다”라며 “농식품부, 지자체 등과 지속적인 협업으로 가뭄 대책 추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