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4 (토)

  • 구름많음동두천 17.0℃
  • 맑음강릉 19.0℃
  • 구름조금서울 17.6℃
  • 흐림대전 18.3℃
  • 구름많음대구 21.8℃
  • 구름많음울산 20.9℃
  • 흐림광주 17.6℃
  • 흐림부산 18.8℃
  • 흐림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17.6℃
  • 구름많음강화 16.4℃
  • 구름많음보은 17.9℃
  • 구름많음금산 16.7℃
  • 흐림강진군 18.2℃
  • 구름많음경주시 22.9℃
  • 흐림거제 19.2℃
기상청 제공

팜한농, ‘미래농업 변화와 농업인의 건강 심포지엄’ 성료

26일 강원 원주서 스마트농업 중심 미래 농업 조망
농업 생산성 높여 주는 웨어러블 로봇(근골격 보조수트) 확산

 

팜한농(대표 이유진)이 26일 강원도 원주시 호텔 인터불고에서 ‘미래 농업 변화와 농업인의 건강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농촌의 초고령화에 대비해 스마트농업 중심의 미래 농업을 조망해보기 위해 마련됐다.

 

심포지엄은 강원도의회(의장 곽도영) 및 원주시의회, 원주시청, 원주농협(조합장 원경묵) 관계자와 원주농협 영농회장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미래 농업 기술 전망 △농업인 근골격계 질환의 증상과 예방 △웨어러블 로봇(근골격 보조수트)의 농작업 적용 등 3개의 주제가 발표됐다.

 

첫 번째 세션의 정철웅 농림식품과학기술위원회 전문위원장은 “작물보호제와 종자 산업은 전 세계 시장 규모 1,000억 달러 이상의 거대한 산업으로 식량 생산량과 안전성을 높이는 혁신기술 개발이 중요”하다며, “글로벌 선도 농업기업들이 IT 및 농기계 기업과 협업하며 정밀농업 생태계를 형성해 연간 15% 수준의 높은 성장률을 나타낼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이어 백소라 강원대학교병원 재활의학과 교수(농업안전보건센터장)는 “농촌에서는 지속적인 농작업과 과중한 노동 강도로 인해 근골격계 질환이 흔하게 발생한다”며, “잘못된 자세를 교정하고 근력을 강화하는 한편, 편이장비 등을 활용해 신체 부담을 줄여주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박준선 현대로템 스마트무인로봇팀 책임연구원은 웨어러블 로봇의 농작업 적용에 대해 소개했다. 이 책임연구원은 “어깨ㆍ팔ㆍ다리근력 보조용 무동력 웨어러블 로봇들이 농작업의 생산성을 크게 높여주면서 근골격계 질환 예방에도 효과적이다”라고 말했다.

 

곽도영 강원도의회 의장은 웨어러블 로봇(근골격 보조수트)의 농작업 적용 및 전시 세션에서 “농촌 고령화와 인력난 해결을 모색할 수 있는 시의적절한 행사”라고평하며, “농업인지원사업과 연계해 강원도에서도 확산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남경윤 팜한농 작물보호사업부장은 “안전하고 편안하게 농사지으면서도 농업 생산성과 수확물의 품질은 더욱 더 향상시켜주는 차별화된 제품 개발에 집중하겠다”며, “농업인에게 새로운 고객경험을 선사하는 팜한농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