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6 (화)

  • 맑음동두천 20.4℃
  • 구름조금강릉 21.4℃
  • 맑음서울 18.6℃
  • 맑음대전 20.7℃
  • 맑음대구 20.7℃
  • 맑음울산 16.0℃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15.0℃
  • 맑음고창 15.9℃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4.5℃
  • 맑음보은 18.9℃
  • 맑음금산 19.2℃
  • 맑음강진군 18.8℃
  • 맑음경주시 20.2℃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신선농산물 수출도 “뭉쳐야 산다!”

aT, 수출조직의 역량 강화를 통해 글로벌 수출경쟁력 박차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수출인프라 조성을 위해 2021년 신선농산물 수출지원사업을 수출조직의 역량 강화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지난해 사상 최대의 신선농산물 수출실적을 올해에도 계속 이어나간다는 방침 아래, 수출활성화를 위한 수출통합조직과 수출선도조직, 농산물전문생산단지 등의 조직역량을 강화하고, 신규 수출품목조직의 추가 결성을 통해 글로벌 수출경쟁력 기반조성에 나선다.

 

우선, 수출창구 단일화를 위해 생산농가와 수출업체가 함께 뜻을 모아 설립한 6개의 수출통합조직은 올해부터 자체 수익사업 발굴을 위한 지원과 자체 조성한 기금의 중장기 적립과 활용을 유도하는 등 홀로서기를 위한 재정자립도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현재 파프리카와 버섯, 딸기 등 총 6개가 운영되고 있는 수출통합조직은 생산단계 안전성 관리부터 선별, 포장, 해외마케팅까지 모두 공동으로 관리하고 있다.

 

이밖에도 수출농산물의 안정적 공급기반 마련을 위해 운영 중인 전국 196개의 농산물전문생산단지는 영농일지 작성, 입출고 및 수출현황 입력 등 농집(NongZip)시스템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우수단지를 중심으로 인센티브와 함께 조직화 교육을 지원한다.

 

아울러 수출농산물의 생산-수출이력관리를 위한 농집시스템은 수요자중심으로 대폭 개선해 농산물전문생산단지 농가 외에도 일반 수출농가나 업체가 이용할 수 있도록 사용 폭을 넓혀 나갈 예정이다.

 

 



포토뉴스


배너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