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23.2℃
  • 맑음강릉 23.8℃
  • 구름조금서울 23.3℃
  • 구름많음대전 25.0℃
  • 구름조금대구 26.9℃
  • 구름조금울산 22.8℃
  • 구름조금광주 25.3℃
  • 구름조금부산 21.9℃
  • 구름조금고창 21.7℃
  • 흐림제주 19.1℃
  • 맑음강화 19.2℃
  • 구름많음보은 23.8℃
  • 구름조금금산 23.7℃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조금경주시 26.2℃
  • 구름조금거제 26.1℃
기상청 제공

한국형 스마트팜, 북방지역 수출 위한 첫발 내딛어

농업기술실용화재단-카자흐스탄 국립농업대학교 협약 체결
데모온실 구축 및 운영과 활용 및 홍보 등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이사장 박철웅)은 지난 5월 15일 카자흐스탄 국립농업대학교(총장 예스폴로프 틀렉테스 이사바예비치)와 ’2021년 상반기까지 카자흐스탄 국립농업대학교 내 1.5헥타르(ha) 부지에 ‘한국형 스마트팜 기술+제품+인력+종자’를 모두 묶은 ‘패키지형 데모온실’을 구축하고 온실 운영과 활용 및 홍보 등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당초 재단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펜데믹 사태로 인해 비대면으로 진행됐으며,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에서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팜 플랜트 수출 확대 지원방안」 중 ‘스마트팜 패키지 수출 활성화사업’의 안정적인 추진을 위한 기본협약이다.

 

주요 협약 내용으로는 지난 4월 28일, 본 사업의 주사업자로 선정된 국내 컨소시엄 기업(K2AgroFarm)의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한 ①데모온실 투입 한국산 기자재 수출을 위한 공동 마케팅 협력, ②카자흐스탄 측의 데모온실 구축을 위한 인프라(전기, 용수, 통신 등) 조성, ③교육·학술활동 및 기술교류 목적의 데모온실 공동 사용, ④카자흐스탄 학생 및 농업인 대상 교육 및 세미나 개최 등 이다.

 

그동안 중앙아시아 지역의 시설재배 산업은 네덜란드나 터키 등 경쟁국가 제품이 선점하고 있었으나, 이번 사업 추진을 계기로 한국산 제품의 성능과 가격경쟁력에 대한 홍보기회를 마련함으로써 국내 농산업체의 북방지역 진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재단 박철웅 이사장은 “이번 ‘카자흐스탄’ 국립농업대학교와 함께하는 업무협약은 북방지역 스마트팜 수출을 위한 첫발을 내딛은 것이라 생각한다”며, “재단에서는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올해 하반기에는 남방지역 국가를 신규로 지정해 추진하는 등 한국형 스마트팜 수출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사업을 추진할 컨소시엄에서는 국가에서 개발한 특허기술을 활용함으로써 국유특허기술 적용제품의 해외진출 확대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