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목)

  • 맑음동두천 1.6℃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5.0℃
  • 맑음대전 4.1℃
  • 맑음대구 7.4℃
  • 맑음울산 6.3℃
  • 맑음광주 6.2℃
  • 맑음부산 7.3℃
  • 구름조금고창 3.7℃
  • 구름많음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2.1℃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4.2℃
  • 맑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전남농업기술원, 농식품 수출농업 총력대응 나서

전남 농식품 수출로 국내 농산물 가격 안정화 기대

 

전라남도농업기술원(원장 박홍재)은 코로라19 인해 전남 농식품 수출에 빨간불이 켜져 있는 가운데 수출농업을 총력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농식품 수출농업 TF팀’을 발족하여 총력대응에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농산물 수입 증가와 국민 식생활의 변화로 공급 과잉된 농산물의 새로운 수요 창출과 가격 안정화를 위해서는 수출농업 확대가 절실하다. 지난 2019년 전남 농식품 수출액은 1억9,000만 달러로 2018년 대비 14% 증가하여 금년에도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번에 발족한 TF팀은 현장 맞춤형‘수출농업 활성화’비전 제시와 함께 재배기술개발, 가공식품개발, 수출단지조성, 마케팅 등 4개 분야로 구성하여 생산부터 마케팅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는 현장밀착형 수출농업 확대해 목표를 두고, 수출국 소비자 기호에 맞는 신품종을 조기 보급하고 수출유망 작물 연중생산과 안전 농산물 생산기술의 체계화 등 다양한 수출품목과 시장개척 등을 통해 판로를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가공식품 소량·다품목의 수출지원을 위한 온라인 수출 및 전문 수출단지 육성과 특히, 중화권 소비자 인지도 향상을 위해 국내 재학 중인 중국 유학생들과 연계한 SNS 홍보 및 현지 마케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남농업기술원 김덕현 농업정보팀장은“품목별 연구․지도 현장지원체계 강화와 함께 수출관련 유관기관 및 바이어와 긴밀한 협조로 수출품목의 지속적 발굴과 현장 애로기술을 적극 해결하여 수출농업 활성화에 기여해 가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