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4 (목)

  • 맑음동두천 3.9℃
  • 맑음강릉 7.2℃
  • 맑음서울 4.7℃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8.0℃
  • 맑음부산 10.3℃
  • 맑음고창 7.5℃
  • 맑음제주 12.6℃
  • 맑음강화 3.7℃
  • 맑음보은 5.9℃
  • 맑음금산 5.9℃
  • 맑음강진군 9.4℃
  • 맑음경주시 7.7℃
  • 맑음거제 10.5℃
기상청 제공

영농 기반이 없는 청년농도 스마트팜 빌려 영농 가능해져

장기실습 목적의 스마트팜을 완공하여 청년농들에게 저렴하게 제공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미래농업을 이끌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2018년부터 `스마트팜 청년 창업 보육과정`을 시범운영 중이다.

 

보육과정 중 경영실습과정에 사용할 스마트팜(정보통신기술 활용 농장)을 전남에 1차로 완공하였으며 청년농은 정부가 제공한 온실을 임대하여 자기 책임 하에 영농(독립경영)을 할 수 있게 되었다

 

스마트팜 청년창업 보육과정은 영농 지식과 기반이 없는 청년도 스마트팜에 취·창업 할 수 있도록 작물 재배기술, 스마트팜 장비 운용, 온실관리, 경영·마케팅 등 기초부터 경영실습까지 전 과정을 보육하는 사업으로 농식품부는 2018년 스마트팜 보육센터 시범사업에 참여할 교육생 선발하여 교육을 운영하였으며, 현재 2개월의 이론교육과 6개월의 교육실습을 완료하고 경영실습과정을 진행 중에 있다.

 

운영실습과정에 참여하는 교육생은 총 47명이며, 이 가운데 21명은 선도농가의 스마트팜 농장에 취업하였거나 선도농가의 농장에서 경영실습 중이며, 나머지 26명의 교육생은 정부에서 신규 조성하는 스마트팜에서 경영실습을 할 계획이다.

 

정부는 3개 지역(전남, 전북, 경남)에 경영실습농장 11개소를 신규 조성해 왔으며, 조성이 지연되어 당초 일정대로 과정 수료를 원하는 21명의 교육생에 대하여는 선도농가의 스마트팜 농장에서 경영실습하고, 정해진 커리큘럼에 따라 실습일지를 작성제출하도록 하였다. 이번에 경영실습농장이 완공됨으로써 신축된 스마트팜 온실에서 경영실습하기 위해 대기 중인 교육생들을 전남지역부터 순차적으로 입주하도록 할 계획이다.

 

<경영실습농장 조성현황>

구 분

합계

전북

전남

경남

경영실습온실(개소)

11

4

4

3

설치 지역

 

임실

나주,무안,장흥,고흥

하동,남해2

 

경영실습과정은 커리큘럼에 따라 진행되며 스마트팜 전문 컨설턴트(조언지도 전문가)의 현장지도와 온라인 자문을 받으면서 자기주도로 영농하도록 했다. 농식품부는 체계화된 현장 중심 교육을 통해 스마트팜 전문 인력 양성과 청년 농업인의 농업분야 유입 확대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향후 경영실습 스마트팜이 경남 남해하동 9, 전북임실 10월중 추가완공될 예정이며 되는 대로 교육생들에게 제공하여 경영실습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