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8 (목)

  • 구름조금동두천 30.8℃
  • 구름많음강릉 30.5℃
  • 연무서울 31.6℃
  • 흐림대전 27.5℃
  • 흐림대구 25.9℃
  • 박무울산 22.4℃
  • 흐림광주 26.4℃
  • 부산 22.1℃
  • 흐림고창 26.3℃
  • 흐림제주 24.4℃
  • 맑음강화 30.7℃
  • 흐림보은 27.2℃
  • 흐림금산 25.7℃
  • 흐림강진군 23.4℃
  • 흐림경주시 24.3℃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농업뉴스

김인식 농어촌公 사장, 충남지역 가뭄현장방문 대처상황 집중점검

전국 가뭄현장 대처상황 집중점검, 가뭄해소에 최선
홍성지사 장곡저수지 현장직원 격려 및 소통의 시간 가져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이 17일 베트남 출장에서 귀국하자마자 마른장마와 폭염으로 가뭄현상이 심화되고 있는 충남 홍성의 장곡저수지를 방문해 충남도내 주요 저수지의 저수율을 확인하고 농업용수 공급 상황을 점검했다.

 

17일 기준 공사에서 관리하는 3,400여개 저수지의 평균저수율은 57.9%로 평년대비 87.3% 수준이며 비교적 양호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그러나 충남과 경기 등 일부지역의 경우 저수율이 낮은 상태다.

 

충남지역 저수율은 43%로 평년 66% 대비 64%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이는 1월 이후 강수량이 270mm에 불과한 데다, 본격적인 장마가 진행되지 못하면서 강우량이 소나기 수준에 그쳐 저수지 해갈에는 큰 도움이 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김종필 충남지역본부장은 지역 저수율과 대처상황과 함께 낮은 강수량으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공사 본연의 임무인 농업용수의 차질 없는 공급을 위해 현장 직원들과 합심해 가뭄을 극복해 나가겠다고 보고했다.

 

공사는 저수량이 부족한 지역을 중심으로 수자원 추가 확보를 위한 양수저류와 직접 급수를 진행하며 농작물 생육에 지장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이미 공사에서는 지난해 영농기 이후부터 올해 6월까지 하천에서 양수기를 통해 물을 끌어올리는 양수저류와 직접급수를 통해 90여 곳의 현장에서 약77백만의 물을 확보해 공급했다. 특히 기후변화로 인해 최근 지역별 강우량 편차가 심해지고 있는 만큼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지역별 대처로 안전한 농업용수 공급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김인식 사장은 가뭄 극복을 위해 고생하는 현장직원들의 노력 덕분에 열악한 기상 여건에도 용수공급이 계속되고 있다며 직원들을 격려하고, “가뭄으로 영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국 현장에 대해, 대처상황을 집중 점검하고 필요한 인력과 장비 등 공사보유 자원을 집중 투입해 가뭄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