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6 (금)

  • 맑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7.0℃
  • 맑음서울 7.3℃
  • 맑음대전 8.5℃
  • 맑음대구 9.4℃
  • 맑음울산 6.8℃
  • 맑음광주 9.1℃
  • 맑음부산 9.2℃
  • 맑음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9.7℃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7.6℃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8.3℃
  • 맑음경주시 8.5℃
  • 맑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아시아종묘, 스마트팜 재배용 소구형 양배추 ‘CT-2307’ 품종보호출원

스마트팜 재배 시 정식 후 45일경부터 수확이 가능한 극조생 품종

 

농업회사법인 아시아종묘(주)는 단맛을 강화하고 식감을 개량한 스마트팜 재배용 소구형 양배추 신품종 ‘CT-2307’를 국립종자원에 품종보호출원 신청했다고 밝혔다. ‘CT-2307’ 소구형 양배추는 최근 각광받고 있는 스마트팜 재배와 1인가구 시대에 발맞춰 유전자원을 개발해왔으며, 샐러드용 채소로 폭넓은 이용이 가능하도록 조직감과 단맛을 개량한 품종이다.

 

소구형 양배추는 당도가 높고 잎이 얇아서 생식과 샐러드용으로 적합하고 맛이 좋으며, 무게는 600~700g 내외로 기존 양배추의 1/4 크기의 작은 양배추다. 아시아종묘에 따르면 ‘CT-2307’은 스마트팜 재배 시 정식 후 45일경부터 수확이 가능한 극조생 품종으로 뛰어난 경제성이 특장점이다.

 

해당 양배추 신품종 개발을 주도한 아시아종묘 황병호 기술이사는 ‘CT-2307’이 스마트팜 재배용 양배추 품종들의 신호탄이 되어 앞으로 점차 숙기가 빠르고, 경제성 높은 신품종 양배추들이 확대 보급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아시아종묘 연구진은 (재)스마트팜연구개발사업단의 연구과제 지원을 받아 2020년부터 신품종 개발 연구를 진행해 오고 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