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12 (화)

  • 맑음동두천 2.2℃
  • 맑음강릉 6.5℃
  • 맑음서울 5.8℃
  • 구름조금대전 2.9℃
  • 맑음대구 3.6℃
  • 박무울산 5.2℃
  • 맑음광주 3.9℃
  • 구름조금부산 6.7℃
  • 맑음고창 0.5℃
  • 구름많음제주 8.6℃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0.1℃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2.3℃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작물보호제

적은 노동력! 높은 수확량! 간편한 토양관리

(주)경농,‘팔라딘’ 가스형태로 작물에 안전ㆍ탁월한 효과 인정
뿌리혹선충 등 토양내 병해충 관리가 재배의 시작

작물을 다년간 연작하는 재배지가 늘어나면서 염류집적, 토양병해충의 밀도상승 등 다양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 토양 내 염류가 집적되면 뿌리를 통한 수분과 양분 흡수에 문제를 일으켜 생장에 영향을 받게 되고, 연작으로 인해 뿌리혹선충 및 각종 토양병해충의 밀도가 높아진다. 높아진 병해충 밀도는 시들음병, 균핵병, 궤양병 등 다양한 문제 병해를 야기하고 생산성과 상품성을 모두 저하시키기 때문에 작물 정식 전 토양 개량 및 소독이 필수이다.

 

 

보이지 않은 위협, 뿌리혹선충

토양 속에서 작물 뿌리에 직접적인 피해를 주는 뿌리혹선충은 수확량과 생산량에 직접적인 피해를 일으킨다. 뿌리혹선충 피해를 입으면 뿌리에 혹이 난 것처럼 두꺼워지는 증상을 일으키는데, 토양 속 뿌리를 가해해 직접적인 확인이 더욱 어렵다. 뿌리에 혹이 생기면 정상적인 수분과 양분의 흡수가 어려워서 지상부의 시들음 현상을 일으키고, 심각할 경우 작물을 고사시키기도 한다. 또한 뿌리에 상처를 만들어서 토양병원균의 감염을 증가시킨다. 토양병원균과 토양해충의 효과적인 방제를 위해서는 토양 내 생존하는 전염원을 제거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데, 병원균은 토양 속에서 1년 이상 생존이 가능하기 때문에 작물 정식 전 토양소독을 통해서 전염원을 제거해야 한다.

 

 

가스형태의 안전한 토양소독 ‘팔라딘’

㈜경농의 토양훈증제 팔라딘 유제는 토양 내 희석처리로 가스를 발생시켜 선충을 비롯한 각종 문제해충 및 병원균의 발생밀도를 줄여준다. 또한 잡초 발생률까지 낮춰 작물 연작으로 황폐해진 토양을 다시 깨끗한 환경으로 개량한다. 팔라딘 유제는 처리 시 가스가 기화하면서 약효를 나타내기 때문에 토양 내 침투성이 높다. 시설하우스에 설치된 점적테이프나 관수호스를 이용해 안전하고 편리하게 처리 가능하다는 것도 장점이다. 또한 기존 소독제에 비해 인축에 대한 독성과 자극성이 낮고 작물의 안전성은 높다. 팔라딘 유제는 잔류허용기준(MRL)과 일일섭취 허용량(ADI)의 설정이 면제되는 성분으로, 농촌진흥청 등록기준에 고시된 제품이다. 천연물질에서 유래된 팔라딘의 주요 성분인 디메틸디설파이드는 휘발성이 높아 잔류성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팔라딘 유제처리 4주 후 작물을 정식할 수 있으며, 잔존 가스 피해가 없어 기타 테스트 없이 적용이 가능하다.

 

㈜경농 제품개발팀 이재군 PM은 “팔라딘은 확실한 효과는 물론이고 안전성도 확보한 획기적인 토양소독제”라며 “토양관리의 중요성이 나날이 증대되는 상황에서 팔라딘 유제 처리로 선충과 토양질병, 토양병해충을 종합적으로 방제한다면 올 한 해 농사는 토양병해충 걱정 없이 지을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