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맑음동두천 0.2℃
  • 흐림강릉 10.5℃
  • 구름많음서울 2.0℃
  • 흐림대전 4.9℃
  • 구름많음대구 9.6℃
  • 흐림울산 11.2℃
  • 흐림광주 7.5℃
  • 흐림부산 11.8℃
  • 구름많음고창 6.3℃
  • 맑음제주 10.7℃
  • 흐림강화 -0.3℃
  • 흐림보은 4.9℃
  • 흐림금산 5.3℃
  • 구름많음강진군 8.2℃
  • 흐림경주시 10.6℃
  • 흐림거제 12.5℃
기상청 제공

농우바이오,농협경제지주 농산물도매분사,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 3사 업무협약 체결

국산 종자 보급 활성화로 농가 소득 증진 기여, 우수 농산물 소비자 공급 목표
제주도 채소작물 공동 개발 및 지역 농산물 판매 확대 협력

 

국내 대표 종자기업 ㈜농우바이오(대표이사 박동섭)는 농협경제지주 농산물도매분사(분사장 정창윤),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이사 현종철)과 지난 25일 농협 제주지역본부에서 3사 공동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3사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고부가가치 국산 종자를 개발 및 보급하여 해외 로열티 비용을 줄이고 재배 농가 소득 증진에 기여함과 동시에 합리적인 가격으로 소비자에게 공급될 수 있도록 상생 협력한다.

 

국산 종자의 보급 확대는 수입산 종자로 인해 해외로 빠져 나가는 종자 로열티를 줄임으로써 재배 농가의 소득 증진에 기여하고 최종 소비자에게는 합리적인 가격에 농산물이 공급될 수 있도록 한다. 특히 토마토를 비롯하여 양파, 단호박 등과 같이 국내 자급률이 20%도 채 되지 않는 농산물의 경우, 해당 농산물을 우리나라에서 재배했다 하더라도 고스란히 해외에 로열티가 유출되고 있는 실정이다.

 

농우바이오에서 개발된 ‘달꼬미’ 단호박 품종은 재배품종 90%가 일본산으로 진입장벽이 높은 국내 미니 단호박 시장에서 일산 품종을 대체할 차별화된 국산 품종이다. 이에 이번 업무 협약을 시작으로 제주도에 ‘달꼬미’ 단호박 품종 재배가 확대될 수 있도록 3사가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또한 제주도 현지 재배 작물인 월동무, 양파, 양배추 등도 국산 품종으로의 전환이 확대 될 수 있도록 시범포 운영, 재배 기술 정보 공유, 상호 마케팅 채널 공유 등의 업무가 추진될 계획이다.

 

농우바이오 박동섭 대표이사는 “각 사의 장점을 적극 발휘하여 ‘씨앗부터 밥상까지 진정한 의미의 국산 농산물 보급 확대’를 이루겠다”며 “이로써 농민과 소비자모두가 만족하는 희망찬 농업의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