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7 (목)

  • 흐림동두천 25.2℃
  • 구름많음강릉 25.5℃
  • 흐림서울 26.8℃
  • 구름조금대전 27.0℃
  • 박무대구 25.2℃
  • 구름많음울산 25.5℃
  • 구름조금광주 27.0℃
  • 구름조금부산 25.9℃
  • 구름조금고창 27.2℃
  • 구름많음제주 28.7℃
  • 흐림강화 27.6℃
  • 흐림보은 24.2℃
  • 구름많음금산 24.1℃
  • 구름조금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4.4℃
  • 구름조금거제 26.4℃
기상청 제공

작물보호제

가뭄 비상… 잡초 관리에 팜한농 ‘밧사피’ 효과적

고엽기 피와 광엽·사초과 잡초까지 한 번에 방제

극심한 봄 가뭄으로 이앙 후 논물 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들이 늘어나고 있다. 한국농어촌공사 농업가뭄관리시스템(ADMS)에 따르면, 올해 1월 1일부터 6월 16일까지 누적 강수량은 전국 210mm로 평년 353mm 대비 60%다. 특히 기상 관측 이래 가장 낮은 강수량을 보였다는 5월부터 6월 16일 현재까지 강수량을 살펴보면 전국 55mm로 평년 145mm 대비 38%에 불과하다.

 

논물 관리가 불량해지면 벼의 생육뿐만 아니라, 제초제 약효도 저하될 수 있다. 요즘처럼 가뭄으로 논바닥이 드러나면 이앙전처리제의 잔효력이 평년보다 짧아질 우려가 있고, 피 등 잡초의 밀도 관리가 잘 되지 않아 중기제초제로도 방제가 쉽지 않을 수 있다.

 

중기제초제보다 효과가 크고

경엽처리제보다 일손이 적게 들어

팜한농의 ‘밧사피 입제’가 이럴 때 효과적이다. 피 방제에 효과적인 ‘트리아파몬’이 함유돼 고엽기 피(4엽기)도 수면처리로 간편하게 방제할 수 있다. 이앙 후 20일경에 ‘밧사피’를 처리하면 중기제초제(피 2.5엽~3엽 방제)보다 잡초 방제 효과가 크고, 경엽처리제보다 일손이 적게 들어 잡초 방제가 손쉽다. 약제 처리 전후에 논물을 5cm 깊이로 관리해주면, 피에 대한 약효를 극대화할 수 있다.

 

처리시기 내 언제 사용해도 약해 없이 우수한 효과 발휘

‘밧사피’는 후기 난방제 잡초 전문약 ‘승전보 입제’ 성분을 함유해 올방개 등 광엽 및 사초과 잡초를 효과적으로 방제하고, 써레질이 균일하지 않아 담수심이 일정하지 않은 경우에도 약효가 안정적이다. 또한 처리시기 폭이 넓어 체계처리용으로 적합하고, 처리시기 내 언제 사용해도 약해 없이 우수한 효과를 발휘한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