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6 (화)

  • 맑음동두천 28.3℃
  • 맑음강릉 28.9℃
  • 구름조금서울 29.5℃
  • 구름조금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조금울산 24.7℃
  • 구름조금광주 28.0℃
  • 구름조금부산 24.9℃
  • 맑음고창 26.2℃
  • 구름조금제주 24.9℃
  • 구름조금강화 25.7℃
  • 맑음보은 27.5℃
  • 맑음금산 27.9℃
  • 구름많음강진군 29.3℃
  • 맑음경주시 29.0℃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축산

꿀벌 질병 실험을 위한 시설, 문을 열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꿀벌 감염병 격리 실험실 개소
낭충봉아부패병 예방 및 치료제 개발 등을 위한 격리실험 가능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는 지난 12일 양봉산업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꿀벌 감염병 격리실험이 가능한 ‘꿀벌질병실험동’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한국양봉협회, 한국한봉협회, 한국양봉농협, 국립농업과학원, 국립산림과학원, 산림조합중앙회, 검역본부 직원 등 50여 명이 참여했다. 이번에 건립된 ‘꿀벌질병실험동’은 꿀벌 격리실험이 가능해 낭충봉아부패병 예방 및 치료제 개발 등 꿀벌 질병 연구개발이 활성화될 수 있는 계기가 됐다.

 

검역본부는 격리실험 시설 건립을 위해 지난 2019년 농림축산검역검사기술개발(R&D) 사업으로 건설비를 확보했으며, 2019년 7월 1일 착공해 같은 해 10월 18일에 준공했다.

 

꿀벌질병실험동은 격리감염실험실, 일반실험실, 애벌레배양실, 월동저온실 등으로 구성되어 낭충봉아부패병, 꿀벌응애 등 주요 꿀벌 감염성질병에 대한 예방 및 치료제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

 

검역본부 윤순식 세균질병과장은 “이번에 신축한 꿀벌질병실험동을 통해 꿀벌질병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기술을 개발함으로써 한국 꿀벌산업의 국제 경쟁력 제고에 이바지하겠다”며 “꿀벌 농가의 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