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4 (화)

  • 구름많음동두천 -3.2℃
  • 구름많음강릉 3.4℃
  • 서울 -2.3℃
  • 대전 2.0℃
  • 맑음대구 2.7℃
  • 맑음울산 2.7℃
  • 맑음광주 1.5℃
  • 맑음부산 5.6℃
  • 흐림고창 -1.0℃
  • 맑음제주 5.6℃
  • 구름많음강화 -3.1℃
  • 흐림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2.0℃
  • 맑음강진군 0.6℃
  • 맑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2.1℃
기상청 제공

농어촌연구원, 연구성과 공유...현장 지원 강화한다

시설안전, 수자원 등 9개 분야에서 17개 대표성과 공유
현장 중심 연구 통해 농어업인의 행복과 농어촌 발전에 기여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지난 21일 전남 나주 본사에서 부설 부서인 농어촌연구원(원장 유전용)의 ‘연구 성과 발표회’를 열고, 생산기반, 수자원, 시설안전, 지역사회, 환경에너지, 지하수지질, 환경분석, 통일농업, 수리시험 등 9개 분야의 17개 연구 성과를 공유했다.

 

이날 발표된 주요 연구로는 ▲융·복합 농산업화를 위한 밭작물 주산단지 모델 개발 ▲농업용수 비상급수를 위한 담수화 시스템 실증화 연구 ▲공사 공종별 위험성 평가 및 안전관리 매뉴얼 개발 ▲농촌생활서비스 공급을 위한 빅데이터 기반 및 활용체계 개발 등으로,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시설 안전성 강화와 농촌 공간 활용에 대한 내용이 주를 이뤘다.

 

한편, 이날 발표회에서는 연구의 충실성, 실용성, 목표 달성도 등을 종합 평가해 우수 연구실적으로 인정받은 연구자 2명과 신규 연구과제 중 우수과제를 제안한 직원 5명에 대한 사장표창 수여식도 진행됐다.

 

 

우수 연구자로 선정된 류우한 연구원은 댐 안전에 필요한 ‘필댐 내제사석 입경산출에 대한 기준 정립’ 연구를 통해 설계기준 개선과 개보수에 안정성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남귀숙 연구원은 ‘저에너지 수변 조류 포집 기술 및 조류의 농업재료 활용 방안 개발’ 연구를 통해, 저수지 수변 녹조 상습 발생지역의 조류 포집해 유기질 비료로 활용하는 방안을 제시하며 현장 적용성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밖에도 유휴농지 활용 확대, 자동 수위 계측 고도화, 영산강 유역 4대호 수요량 및 공급량 실태분석 등 현장에 필요한 연구 과제를 제안한 우수제안 직원도 사장표창을 수여받았다.

 

 

김인식 사장은 “농공학 분야의 유일한 연구기관인 농어촌연구원이 갖고 있는 높은 전문성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현장에서 실용화할 수 있는 현장중심 연구를 통해 농어업인의 행복과 농어촌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어촌연구원은 1962년 농업토목연구소로 출발해 농어업·농어촌 분야의 다양한 연구, 조사, 시험을 진행해 900여건의 연구 보고서와 90종의 특허와 신기술을 인증 받으며 농어촌 발전에 기여해 왔다.

 

특히, 공사는 올해 농어촌연구원의 운영 목표를 ‘고객중심·농정중심 선도 연구’로 정하고, 농어촌 현장에 필요한 연구과제를 중점적으로 수행해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난해 하반기에 736명의 내외부 전문가로 구성한 ‘연구자문단’이 기반정비, 수자원, 지역개발 등 6개 분야 연구수행 전체 단계에 참여하며 농어촌 현장중심의 의제 발굴에도 주력할 예정이다. 또한 ‘고객기술지원센터’를 활성화해 수질, 토양, 환경, 지역개발, 지하수, 품질시험, 수리시험, 구조진단 등 8개 분야의 기술지원을 통합 실시해 현장지원도 강화해 나간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