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수)

  • 맑음동두천 3.7℃
  • 구름조금강릉 11.5℃
  • 맑음서울 4.9℃
  • 흐림대전 8.4℃
  • 흐림대구 13.2℃
  • 구름많음울산 13.9℃
  • 흐림광주 11.3℃
  • 구름많음부산 14.8℃
  • 흐림고창 11.2℃
  • 흐림제주 17.2℃
  • 맑음강화 4.6℃
  • 흐림보은 7.5℃
  • 맑음금산 8.3℃
  • 구름조금강진군 12.7℃
  • 구름조금경주시 15.1℃
  • 구름많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농식품 새싹기업(스타트업) 일괄(원스톱) 창업지원,

경기, 부산·경남지역에서도 만날 수 있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는 농식품 벤처·창업기업에 대한 밀착 지원을 위해 3일 경기와 5일 부산에 농식품 벤처창업센터(A+센터)’를 신규 개소했다. 기존 5개소(서울, 세종, 강원, 전남, 경북)에 이어 경기 부산에 추가되어 총 7곳이 되었다, 이번 경기(경기 관할), 부산(부산, 울산, 경남) 센터 개설로 경기권 및 경남 지방에 위치한 농식품 벤처·창업기업도 근거리에서 창업지원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게 되었다.

 

A+센터는 농식품 분야 창업에 필요한 정보와 컨설팅을 제공하고, 기술, 자금, 판로 등 창업기업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일괄(원스톱) 지원하는 공간으로 지난해에는 5A+센터에서 총 1,601건의 농식품 창업 상담이 이루어졌고, 이 중 520건은 실제 투·융자, 판로 개척, 기술 이전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었다. 아라움의 경우 A+센터의 해외 판로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크리스피 치킨 스낵의 홍콩 수출 계약을 5100억에 체결했다.

이번에 개소한 경기부산 A+센터는 각각 농식품 융복합기술기업 육성벤처·창업제품 투·융자분야를 주력 지원하며, 인근에 위치한 공공·민간 창업지원 기관과 협업하여 서비스의 품질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A+센터는 농식품 벤처·창업기업 밀착 상담을 통해 스타트업이 겪는 규제, 애로사항을 발굴하고 이를 제도 개선으로 연결해주는 가교 역할을 수행한다.

지난 4~5월에는 A+센터별 창업기업 방문을 통해 총 32건의 현장 애로사항을 발굴하였고, 이 중 15건이 농식품부·농진청의 제도 개선으로 이어지고 있다.(상세 내용은 7월 중 발표 예정)

이번에 개소하는 경기, 부산 A+센터를 통해서도 농식품 벤처·창업기업이 겪는 애로사항을 지속적으로 발굴·해소하여 창업의 문턱을 낮출 계획이다.


농식품부 김종훈 차관보는 이번에 경기, 부산 A+센터를 새로 개설하는만큼 창업기업이 필요로 하는 것을 더욱 가까이에서 파악하여 밀착 지원, 규제 개선에 힘쓰겠다고 밝히며,

경기, 부산 A+센터를 통해 더욱 많은 농식품 벤처·창업 기업이 안정적으로 창업하고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포토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