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8 (화)

  • 흐림동두천 12.1℃
  • 흐림강릉 11.3℃
  • 박무서울 14.3℃
  • 박무대전 15.4℃
  • 대구 14.3℃
  • 흐림울산 14.5℃
  • 흐림광주 14.9℃
  • 부산 15.0℃
  • 흐림고창 13.8℃
  • 흐림제주 15.8℃
  • 구름많음강화 14.0℃
  • 흐림보은 14.7℃
  • 흐림금산 15.0℃
  • 흐림강진군 14.9℃
  • 흐림경주시 14.3℃
  • 흐림거제 15.9℃
기상청 제공

농업정보

전체기사 보기

매년 200만톤 이상 발생 되는 폐비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폐비닐 연속식 열분해 신기술로 청정오일 생산

농업용 폐비닐 연간 32만여톤 발생 이중 19% 정도인 6만톤이 방치되거나 불법 소각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비대면 소비 활동 증가로 제품 포장 등에 쓰이는 폐비닐의 발생량이 급증하고 있다. 2020년 상반기의 경우 폐비닐 발생량은 전년 동기 대비 약 15% 증가했으며, 매년 사용량 증가와 함께 폐비닐 발생량도 증가하고 있다. 환경부의 2019년 자료에 따르면 국내 전체 폐비닐은 연간 200만톤 이상 발생하고 있으며 각 지자체의 빈터나 사업장에 쉽게 버려지고 있어 최근 사회적 이슈가 된 ‘쓰레기 산’의 원인이 되고 있다. 특히 지난 2018년 수도권에서 재활용 수거업체들이 비용부담을 이유로 폐비닐, 폐플라스틱 등의 수거를 중단하면서 도시 곳곳에 혼란이 일기도 했다. 2019년 경북 의성에서는 허용량을 웃도는 폐비닐을 포함한 쓰레기가 산을 이룰 정도로 방치되 불이 자주 발생하기도 했다. 폐비닐, 폐플라스틱은 가정이나 사업장 등에서 지저분한 혼합 상태로 배출되고 있으며, 이 가운데 70~80%가 매립이나 소각되고 있어 매립지 고갈과 소각에 따른 미세먼지 및 유해가스 배출에 대한 문제가 발생 되고 있다. 농업분야에서도 폐농약용기와 수확이 끝난 이후 발생되는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