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04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3℃
  • 흐림강릉 28.2℃
  • 구름많음서울 27.2℃
  • 구름조금대전 26.6℃
  • 구름많음대구 26.5℃
  • 구름조금울산 24.7℃
  • 맑음광주 25.0℃
  • 흐림부산 27.6℃
  • 맑음고창 25.4℃
  • 구름조금제주 27.0℃
  • 흐림강화 24.9℃
  • 구름조금보은 23.9℃
  • 구름조금금산 24.1℃
  • 맑음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4.4℃
  • 흐림거제 25.5℃
기상청 제공

작물보호제

수익성 갉아먹는 파밤나방 초기 방제 필수

경농 벨스모로 채소, 가수나방방으로 포도 파밤나방 방제

올 여름 많은 비와 폭염이 예상되면서 기온변화로 인한 돌발해충 발생 우려가 높아지고 있다. 특히 잎과 열매를 가리지 않고 먹어 치워 많은 피해를 유발하는 파밤나방 발생이 증가할 것으로 예측돼 적기 예찰 및 초기 방제가 요구된다.

 

해충 발생 초기·어린 유충기가 방제 적기

파밤나방은 5월경 성충이 나타나는 것을 시작으로 6~11월까지 연중 피해를 발생시킨다. 암컷 한 마리가 600~1700개의 알을 낳고 알에서 갓 나온 애벌레는 잡식성으로 농작물에 직접적인 피해를 입힌다.

파밤나방의 유충은 표피를 뚫고 들어가 엽신 내부를 가해하는데, 유충이 자랄수록 잎과 과실에는 점점 더 큰 구멍이 생겨나고 피해는 확대될 수밖에 없다.

파밤나방을 효과적으로 방제하기 위해서는 어린 유충기를 공략해야 한다. 파밤나방의 성충은 약제 저항성이 강해 방제가 어렵지만 1~2령 유충 시기에는 약제 감수성이 높기 때문에 발생 초기에 방제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어린 유충일 때는 비교적 방제가 잘 되지만 노숙 유충이 되면 약제에 대한 내성이 증가하기 때문이다. 특히 시간이 지날수록 유충이 잎 속으로 파고 들어가기 때문에 방제는 더욱 까다로워진다.

 

원예엔 벨스모·포도엔 가수나방방 효과 탁월

파밤나방을 효과적으로 방제하기 위해서는 발생초기에 1주 간격으로 2~3회 가량 약제 계통을 바꿔가며 작물체에 약제가 충분히 묻도록 방제하는 것이 좋다.

원예작물 파밤나방 방제에는 벨스모가, 포도 파밤나방에는 가수나방방 처리가 효과적이다. 파밤나방이 발생하기 시작하는 5월 말부터 6월 초에 1차 처리하고 다발생기가 도래하기 전인 6월 중하순에 2차 처리하는 것을 추천한다.

 

벨스모와 가수나방방은 나방류 해충에 탁월한 효과를 나타내는 나방전문 방제약제이다. 벨스모는 유충의 나트륨채널에 작용, 신경전달을 방해해 빠른 살충효과를 나타낸다. 기존 계통 약제에 대한 교차저항성이 없어서, 저항성 나방류에 탁월한 방제효과를 발휘한다. 나방 유충의 모든 단계에 활성이 높기 때문에 살포시기 범위가 넓다는 것도 장점이다. 특히 배추, 무, 파, 호박 등 약 20개 원예작물에 등록돼 있어 활용 범위가 넓다.

 

가수나방방 또한 나방의 섭식활동을 빠르게 저해해 작물피해를 최소화하고, 낮은 농도에서도 안정적인 약효를 발휘하는 약제이다. 특히 방제가 어려운 고령 유충에도 우수한 효과를 나타낸다. 나방의 신경전달을 빠르게 차단해 섭식정지를 나타내는 독특한 작용기작으로 기존 살충제에 저항성이 생긴 나방류에도 효과적이다. 또한 개화기와 유과기, 과일비대기 등 전 생육기에 사용 가능하다. 최근엔 포도 파밤나밤에도 등록돼 샤인머스캣 등 포도 재배 농가들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게 됐다.

 

㈜경농 제품개발팀 남윤정 PM은 “벨스모와 가수나방방은 기존 약제에 내성이 강한 파밤나방을 효과적으로 방제할 수 있는 약제”라며 “원예작물에는 벨스모를, 포도에는 가수나방방을 처리해 더 이상 파밤나방 피해로 고생하지 않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포토뉴스




배너



기술/제품

더보기